오시는길고객센터이야기마당입금계좌예약조회주문조회장바구니공지사항인사말
처음으로

마이페이지로회원가입
농산물야영장방갈로먹을거리

 
제목 : 중년이 되고보니 가슴에 담고픈게 많습니다
작성자 : 마음 등록일 : 2018-12-10 조회수 : 1,088

 
당신의 목소리가 그립습니다
달콤한 목소리가 아니라도 좋습니다
은은하게 나를 매료시키는 목소리가 아니라도 좋습니다
늘 다정한 용기를 주는 그런 목소리가 그립습니다

사랑고백의 목소리가 아니라도 좋습니다
가슴에 나를 담아두고 있다고
머릿속이 온통 내 생각뿐이라고 말을 안하여도 좋습니다
그냥 편안한 일상을 들려주는 그런목소리가 그립습니다

무얼했느냐 아프지는 않느냐 밥은 먹었느냐
그냥 편한 친구가 말하듯이
친구로서 툭 던지는 그런 목소리
그런 목소리가 이 저녁 그립습니다

목소리를 들려주는 사람이 남자든
여자든 상관없습니다
그냥 당신의 목소리가 그립습니다

중년이 되고보니 가슴에 담고픈게 많습니다
한나절을 그리움에 해매일때도 있습니다
그럴때 목소리 들려주는 친구
반가움으로 기쁜 목소리로
이런저런 이야기 하는동안
나를 다시 찾고 싶습니다

좋은글 中에서

 


 

 
 
    
윗글추천   :    
                 
현재점수 : 0 점  

 

 

 로그인을 하시면 코멘트를 달 수 있습니다.